저자로서 인터넷에서 검색되려면? 서점판매용 책, 저자의 의미,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2월18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2-17 15:22:22
알립니다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자유작갤러리
우수작갤러리
누드작갤러리
초대작갤러리
기자방
작품연구소
가입축하
뉴스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공개게시판]
자유게시판은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여론공간입니다.
욕설이나 인신공격 상업적인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으며 읨의로 조치될 수 있습니다.
프린트
제목 저자로서 인터넷에서 검색되려면? 서점판매용 책, 저자의 의미, 2020-02-08 15:28:49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66     추천:4

저자로서 인터넷에서 검색되려면? 서점판매용 책, 저자의 의미,

 

 

문화센터 강사로 활약을 하는 어느 교수와 나눈 이야기다.

 

지금 세상은 대학과 각종 단체, 구청 등 많은 곳에서 수많은 강좌가 개설되어 그야말로 평생교육시대가 활짝 열렸다. 강사는 해당 처에 강의계획서를 제출하면 심의위원회에서 검토 후 강좌가 개설되는데 수강자들의 모집이 관건이라고?

 

오늘 날 수강자들은 자신의 관심 있는 학과의 교수진을 먼저 검색해 보는데 당연히 인터넷에 소개되어 있지 않는다면 순위에서 완전히 밀리고 말기 때문에 교수나 강사로 수강자들의 인기를 모으려면 인터넷에 자신의 스펙이 많이 떠돌게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단다.

 

그 중에서도 사람값을 올려주는 것이 저서인데

인터넷에서 저서가 검색되려면 당연히 서점에 해당 도서가 배포되어야 된다.

 

최근엔 ISBN(국제도서인증번호)에 저자가 다수라도 바코드에 다 등재가 되도록 저자기입란이 추가되었다.(과거엔 000외 라고 기재) 따라서 바코드에 저자로 등재되어 공저자의 이름을 가각 검색해도 저서가 검색이 될 것 같다.

 

딱히 문화센터나 대학에서 학과개설을 하기위하여 저서가 검색되어야 되는 것은 아니다. 특히 예술가가 책을 내었다는 것은 세계 어디서나 인증을 받는 것이기 때문에 매우 중요하다고 본다. 어느 공무원 출신이 퇴직하면서 사무관이란 직위를 받고 하는 말씀 왈, “아하 죽어서 비석에 학생부군신위가 아닌 사무관시위 라고 기재되어 가장 큰 위안이 된다며 사무관으로 진급한 사실이 자랑스럽다고 했다.

 

책의 저자라면 비석에 넣을 만 하지 않겠는가?


 

*********************

 

 

中華裸身 : 황산 누드여행기

저자 : 김가중: 세계누드 여행가 오대이: 중국사진여행가

발행인 : 김영모

발행일 : 202031

펴낸곳 : 한국사진방송 출판사업부

서울 종로구 명륜동24 아남A1차상가동 103

http://www.koreaarttv.com/

kimgajoong@naver.com

전화 : 02 ) 763- 3650

010-7688-3650

도서출판 산영

서울 종로구 혜화동 109 - 2

등록번호:300 - 1995 -12

등록일 : 1995121

20000

 

 

中華山水 : 천산 사진여행기

저자 : 김가중 정해영 이정재 오윤경 김순도 심공김희섭 김충길

발행인 : 김영모

발행일 : 202031

펴낸곳 : 한국사진방송 출판사업부

서울 종로구 명륜동24 아남A1차상가동 103

http://www.koreaarttv.com/

kimgajoong@naver.com

전화 : 02 ) 763- 3650

010-7688-3650

도서출판 산영

서울 종로구 혜화동 109 - 2

등록번호:300 - 1995 -12

등록일 : 1995121

20000

 

 

 

 

中華山水 : 패상 사진여행기

저자 : 김가중 오대이 오윤경 홍찬혁

발행인 : 김영모

발행일 : 202031

펴낸곳 : 한국사진방송 출판사업부

서울 종로구 명륜동24 아남A1차상가동 103

http://www.koreaarttv.com/

kimgajoong@naver.com

전화 : 02 ) 763- 3650

010-7688-3650

도서출판 산영

서울 종로구 혜화동 109 - 2

등록번호:300 - 1995 -12

등록일 : 1995121

20000

 

 

 

 

 

中華裸身 : 패상/천산 누드여행기

저자 : 김가중 정해영 이정재 오윤경 김순도 심공김희섭 김충길

발행인 : 김영모

발행일 : 202031

펴낸곳 : 한국사진방송 출판사업부

서울 종로구 명륜동24 아남A1차상가동 103

http://www.koreaarttv.com/

kimgajoong@naver.com

전화 : 02 ) 763- 3650

010-7688-3650

도서출판 산영

서울 종로구 혜화동 109 - 2

등록번호:300 - 1995 -12

등록일 : 1995121

20000

 

 

 

 

 

中華山水 : 황산 사진여행기

저자 : 김가중 박오복 한병률 윤슬김영훈 김미란

발행인 : 김영모

발행일 : 202031

펴낸곳 : 한국사진방송 출판사업부

서울 종로구 명륜동24 아남A1차상가동 103

http://www.koreaarttv.com/

kimgajoong@naver.com

전화 : 02 ) 763- 3650

010-7688-3650

도서출판 산영

서울 종로구 혜화동 109 - 2

등록번호:300 - 1995 -12

등록일 : 1995121

20000

 

 

 

********

황산 누드여행기

 

영화 와호장룡의 루트를 따라 촬영, 황산지역의 조조 포청천 주희 화타 장쩌민 등 이 지역 출신 걸출한 위인들의 흔적을 많이 담았습니다. 황산 정상의 누드촬영, 세계문화유산 중국의 고대문화와 전통이 고스란히 살아있는 토속마을 굉촌, 당월패방 중국유일의 여성사당 청의당, 주자학의 시조 주희 선생의 대형 글씨를 배경으로 그려낸 신비로운 누드화. 오대이 작가의 파격, 이색적인 리얼 다큐 어느 공장 근로자의 누드작품과 중국최대의 이색지대 마귀성 누드또한 전무후무한 누드예술의 극치입니다.

 

 

황산 풍경여행기

 

황산누드촬영 중 풍경작품만 골라 수록하였습니다. 누드작품집이 싫은 분들을 위하여 제작된 아주 기발한 착상의 세계유일의 책입니다.

 

 

패상/천산 누드여행기

 

중국 네이멍구 패상지역은 영화 징기스칸의 배경으로 독특한 풍광과 잘 훈련된 말떼들이 사진작가들의 촬영명승지로 누구나 한번쯤 카메라에 담고 싶은 사진명소입니다. 여느 작품들과는 판이하게 다른 시각으로 접근하여 색다른 풍광을 그려내었습니다. 패상의 누드 작품은 서설이 내리는 자작나무 숲의 수묵화 같은 아름다운 누드 작품과 숲속에서 말과 함께한 신비로운 누드예술의 끝판입니다. 특히 양을 희생양으로 삼는 기이하고 파격적인 누드작품도 촬영한 재미만점의 누드 작품집입니다.

천산누드기행은 대륙의 신비로움을 고스란히 간직한 천산산맥의 방대한 지역을 모델과 함께 로드투어한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사진테마 여행으로 그중 누드작품들을 골라 수록한 기이한 누드여행 작품집입니다.

 

 

패상 풍경여행기

 

중국네이멍구 패상지역은 영화 징기스칸을 촬영하면서 잘 훈련된 말떼들과 독특한 풍광이 어우러져 사진가들의 촬영명승지로 부상하여 누구나 한번쯤 카메라에 담아보는 사진명소입니다. 여느 작품들과는 판이하게 다른 시각으로 접근하여 색다른 풍광을 그려내었습니다. 이 여행 역시 누드모델과 함께한 누드여행이었고 누드작품집은 패상/천산 누드여행기로 따로 책을 내었습니다.

 

 

천산기행

인체초원의 신비로움과 천산의 장엄하고 아름다운 풍경을 개고생하며 로드투어한 황당무계한 여행기, 전일 모델을 동반하여 누드와 풍경을 동시에 촬영한 아주 색다른 세상에서 젤 재미있는 이색테마여행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동영상 중계4. ‘명륜교회와 코로나바이르스 다중촬영’ 김가중식 강좌 (2020-02-08 12:53:57)
다음글 : 코로나 바이러스와 화성연쇄살인누드, 그리고 김가중 무당끼 (2020-02-09 14:55:55)
상견례 모입 공지, 한국사진방송 심사위원님/작품연구...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20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