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집 'Loving Fantasy', '린네 드로시아'를 꿈꾸는 '유미니'의 버스킹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09월18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09-17 21:03:48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엔트테인먼트
>
2019년09월11일 18시34분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3집 'Loving Fantasy', '린네 드로시아'를 꿈꾸는 '유미니'의 버스킹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경기 한국사진방송] 이두수기자= 관객 5명으로 시작해서 세계 도약을 꿈꾸는 뉴에이지 아티스트 신유민(유미니, Yumini), 린네 드로시아 (Linne Drosia)로 거듭난다.

 

지금까지 3'Loving Fantasy'까지 발매한 Yumini'이루마와 요요마의 이름에서 힌트를 얻어 신유민이라는 본명에서 조그맣다는 Mini를 추가해서 탄생한 활동명이다.

 

그녀가 불현듯 떠오른 'Linne Drosia'는 영어와 그리스어 합성어로 '달의 화구에 이슬이 맺혀있다'라는 뜻으로 활동을 위해 작명한 이름이지만 주변에서 부르기 어렵다고 해 '유미니(Yumini)'로 개명을 했다.

 

하지만 린네 드로시아 (Linne Drosia)를 기억하는 지인들, 가족이나 친구들이 핸드폰으로 영상을 찍어줄 시절에 불러준 이름인 '린네 드로시아'가 끌리고 소중히 간직하고 싶었다.

 

유미니(Yumini)"예전 버스킹 초창기에는 길거리에 도둑 같이 자리 잡아서 공연을 하면 어떤 때는 고작 5명이 전부일 때가 있었다. 난감하지만 그런대로 최선은 다해야 하지만 기분은 영 안 좋은 그런 시절이 있었다.

 

반대로 관객이 갑자기 많아지면 머리가 새하얘 졌다."며 추억을 되살렸다.

 

그리고 "나만 즐거워서 놀기에는 허접하니 퀄리티 있는 길거리 공연을 위해 고민을 많이 하고 있는데, 내일도 모레도 변함없이 파이팅하고 있어요. 저라는 아티스트가 바로 자라날 수 있게 하는 자세가 파이팅 마인드 아닐까요?"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덧붙여 "하지만 내일이나 모레, 언젠가는 '린네 드로시아 (Linne Drosia)'로 불려지고 있을 그날이 기대됩니다. 사실 둘 다 저의 이름이니까요."라고 인터뷰에 응했다.

 

유미니 또는 린네 드로시아 (Linne Drosia)로 불리는, 작곡가이며 거리 아티스트 신유민은 환상적인 사랑에 대해서 어울리는 8개의 곡으로 구성된 3'Loving Fantasy'를 지난 94일 발매하며 꾸준히 활동에 임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이두수 (ldoosoo@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엔트테인먼트섹션 목록으로
신개념 고품격 토크쇼 MBC <낭만클럽> 16일 첫 방송 (2019-09-15 08:37:57)
레이지본, 뷰티핸섬, 정흠밴드 등 태풍속에서도 열광적인 무대로 남이섬 어쿠스틱 청춘 페스티벌 성료 (2019-09-11 17:35:29)

회룡포 특수테크니컬 촬영회 답사 공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19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