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컬처, 익산 이리남초등학교 학생들과 문화나눔 답사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12월1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2 14:20:53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국내외 여행기
>
2019년12월04일 13시31분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센트컬처, 익산 이리남초등학교 학생들과 문화나눔 답사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센트컬처, 익산 이리남초등학교 학생들과 문화나눔 답사

 

통일의 꿈익산발 유라시아 대륙철도, 서울 경유해 통일의 길로

 

사회적기업 에스이앤티의 문화나눔사업 브랜드 센트컬처1127일 용산구에서 진행된 이리남초등학생들과 함께하는 문화나눔 답사를 무사히 마쳤다고 밝혔다.

 

사회적 취약계층과 함께 문화를 체험하면서 계층, 세대, 지역간의 문화소통을 목적으로 문화나눔을 진행하고 있는 센트컬처(SentCulture)는 익산에서 KTX를 타고 상경한 이리남초등학교 학생들과 용산구 일대의 서울미래유산을 답사하였다.

 

이리남초등학교 5, 6학년 11명의 어린이는 다음달 하나투어문화재단의 후원으로 국가유공자 후손들과 함께 상해 임시정부를 방문할 예정이다. 상해 임시정부를 방문하기 전 사전활동으로 일제강점기, 한국전쟁, 민주화운동, 통일에 대해 고민하고자 서울로 체험학습을 왔다.

 

아이들이 살고 있는 익산은 호남선과 전라선이 분기하는 철도교통의 요지로 유라시아 대륙철도의 시발역을 유치하기 위한 시민운동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는 곳이다. 통일이 되어 남북의 철도가 연결이 되면 러시아의 시베리아 횡단철도와 연결하여 기차로 런던에 갈 수 있다. 익산시민들은 이 유라시아를 연결하는 대륙철도의 출발역을 익산으로 유치하려는 꿈을 꾸고 있다.

 

새벽에 익산역을 출발하여 용산역에서 아침식사를 한 후 경의선 전철을 타고 효창공원을 찾았다. 통일이 되면 아이들은 익산역을 출발하여 서울을 경유하여 유라시아 대륙철도를 이용하여 런던까지 갈 수 있을 것이다. 통일을 꿈꾸게 하는 철도는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에 의해 만들어졌다. 한반도에서 생산되는 질 좋은 쌀을 일본으로 가지고 가기 위해, 중국과의 전쟁을 위한 군수물자를 실어 나르기 위해 건설된 것이다. 수탈의 아픔이 새겨진 철도가 이제는 통일의 꿈을 꾸게 한다.

 

통일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

 

효창공원에서 대일 항쟁의 치열한 삶을 살았던 백범 김구 선생을 비롯한 안중근, 이봉창, 윤봉길, 백정기 의사의 묘역을 참배하고 임시정부에서 중요한 일을 수행한 이동녕, 조성환, 차리석 선생의 삶을 돌아보았다. 식민지 역사박물관에서 우리민족에게 일방적으로 가해진 폭압과 차별을 체험하였다. 이곳에서 아이들은 일신상의 안일과 출세를 위해 친일을 선택한 사람과 가만히 있어도 남부럽지 않게 살 수 있음에도 항일을 선택한 사람을 공부하고 내년 한 해 동안 자신들이 할 수 있는 애국이 무엇인지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해방 후 극심한 이념의 대립과 처참한 전쟁을 겪고 민주화를 위한 기나긴 여정을 시작하였다. 남영동에 있는 민주인권기념관은 7,80년대에는 대공분실로 사용되었다. 이곳에서 수많은 사람이 고문 받았고, 간첩으로 조작되었으며, 죽음을 맞이했다. 현재 홍콩에서의 민주화 운동은 아이들에게 과거의 우리 모습이었고 지금 누리고 있는 풍요로운 삶이 거저 얻어진 것이 아님을 몸으로 체득하였다.

 

다음세대에게 물려줄 미래유산

 

서울미래유산이란 문화재로 등록되지 않은 서울의 근현대 문화유산 중에서 미래세대에게 전달할 만한 가치가 있는 유무형의 모든 것이다. 이것은 서울사람들이 근현대를 살아오면서 함께 만들어온 공통의 기억 또는 감성으로 미래세대에게 전할 100년 후의 보물이다. 서울미래유산은 건물을 비롯한 유형적인 것만 해당되는 것은 아니다. 서울을 소재로 한 책이나 서울사람들의 공통의 기억도 미래유산이다.

 

조상에게 물려받은 문화유산 덕에 우리는 풍요로운 문화를 누리고 있다. 이제 우리 세대가 다음세대에게 물려줄 유산은 무엇인지 고민할 때이다. 아이들은 40년이 넘게 자리를 지키며 영업을 하고 있는 서울미래유산인 황해‘108 하늘계단’, ‘신흥시장’, ‘남산터널’, ‘포린북스토어를 돌아보았다. 아이들은 힘이 강한 조국이 아니라 문화가 융성한 조국을 원한다고 하였다. 서울에 오기 전에 읽은 백범일지를 기억하고 있었다.

 

일정을 마치며 이리남초등학교 권미숙 교장은 서울미래유산 답사 프로그램을 통하여 아이들이 일제강점기와 전쟁, 민주화운동과 통일에 대해 직접 체험할 수 있어서 좋았다. 센트컬처와의 협업은 매우 특별한 경험이었다. 더 많은 학교들이 미래유산과 통일을 체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에스이앤티 개요

 

에스이앤티는 2012년에 취약계층 청년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능력 향상을 위해 설립됐다. 지속적인 성장 노력의 결과 2016사회적기업인증을 받았다. 또한 문화나눔사업 브랜드 센트컬처를 설립하여 계층 세대, 지역 간의 문화소통을 목적으로 다양한 문화나눔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문화적으로 사회와 단절된 경우가 많은 취약계층이 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하고 나아가 다양한 계층의 시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연대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

 

웹사이트: http://www.sentsoft.co.kr

 

관련링크

 

에스이앤티 센트컬처 홈페이지: http://www.sentculture.com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가중 (kimgajoong@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내외 여행기섹션 목록으로
‘마음까지 핸섬한 배우’ VIP 이상윤, (2019-12-04 15:00:49)
한국민속촌, 8090 감성충만 뉴트로 축제 (2019-11-26 13:06:49)

2020 세계최고의 중국 기예단 특수테크니컬 촬영회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19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