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학교 사진 동아리 동그라미사진연구회

‘창립 50주년 사진전’ 개최
뉴스일자: 2019년05월01일 13시38분

동국대학교 사진 동아리 동그라미사진연구회 창립 50주년 사진전개최

 

동국대학교 동그라미사진연구회(졸업생회장 정일환, 재학생회장 이소연)가 오는 55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중구 필동 동국대학교 내 동국갤러리에서, 515일부터 20일까지 서울 동숭동 홍대아트센터에서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회원 사진전을 갖는다. 이번 사진전에는 재학생과 졸업생 총 108명이 총 160여점의 사진을 출품하여 전시한다. 동그라미사진연구회는 1969년 동대신문사 내의 동대사진클럽을 모태로 탄생해 1976년에 동그라미 사진전이라는 타이틀로 첫 정식 사진전을 개최한 이래 재학생 회원들은 매년 정기 사진전, 신인 사진전, 축제 사진전을 열어 왔고, 졸업생 회원들은 매 10년마다 창립전을 개최해왔다. 80년대에는 대학미전에서 많은 수상작을 냈고, 졸업생 중에는 다수의 회원들이 주요 언론사의 사진기자와 촬영기자 그리고 사진작가로 활동함으로써 국내 대학 사진 동아리로서는 독보적인 행보를 보여 왔다. 50년간 본회를 거쳐 간 입회원은 약 2천명이 넘고 현재 졸업생 회원 200여명과 재학생 회원 50여명이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졸업 후 사회 각계에 진출한 졸업들은 사진과의 인연을 이어가고 있으며 특히 언론계에에 진출한 노재덕 경향신문 미디어전략실장(한국사진기자협 회장), 신상순 한국일보 사진부장, 강성남 서울신문 미래전략연구소장, 서경호 SBS A&T 영상취재팀 국장, 우철훈 경향신문 사진부 국장 등이 전현직 언론인으로 활동해 오고 있다. 이밖에 조재만 사진작가 등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기념전은 김상일 기념사업추진단장(도서출판 키다리 대표) 2백여 OB 회원들이 현역시절의 낭만과 꿈을 되살리며 전시회 준비를 해왔다.

 

<문의>

김상일 단장 (도서출판 키다리 대표) : 010-8178-3132

























이 뉴스클리핑은 http://koreaarttv.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