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한 예능’, 화요일 밤 안방극장 가득 채운 대유잼 스멜~ 시청자 배꼽 저격!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12월04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12-03 20:49:29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엔트테인먼트
>
2020년01월15일 08시54분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친한 예능’, 화요일 밤 안방극장 가득 채운 대유잼 스멜~ 시청자 배꼽 저격!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사진제공 | MBN ‘친한 예능’ 방송화면 캡쳐

MBN ‘친한 예능이 대유잼 포텐을 제대로 터뜨리며 시청률 점화를 시작했다. 물 만난 활어처럼 펄떡거리는 8인방의 맹활약부터 예측 불허의 상황에서 예고 없이 터지는 큰 웃음이 밤 늦은 시간을 잊게 만들었다.

 

MBN ‘친한 예능은 우리나라를 누구보다 사랑한다고 자부하는 외국인과 한국인이 하나된 마음으로 치열하게 대결하는 리얼 버라이어티. 지난 14() 방송된 2회에서는 제주도로 떠난 한국인팀(하희라이프)’ 최수종-김준호-데프콘-이용진과 외국인팀(샘샘브로)’ 샘 해밍턴-샘 오취리-브루노-로빈 데이아나의 혼신의 힘을 다한 대결 현장이 담겨 폭소를 자아냈다.

 

이날 한국인팀과 외국인팀은 페어를 이뤄 저녁식사 반찬을 만들었다. 이에 최수종-샘 해밍턴의 김치찌개, 김준호-로빈 데이아나의 어묵 볶음, 데프콘-브루노의 뿔소라파전, 이용진-샘 오취리의 계란 말이가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이때 김준호는 간장과 설탕 폭탄으로 단짠의 진수인 어묵 볶음을 탄생시켜 모두를 경악케 했다. 하지만 짠맛에 혀를 내두르는 한국인 팀과는 달리 외국인팀은 맛있다를 연발해 서로의 다른 입맛을 느끼게 했다. 그런가 하면 브루노는 칼질부터 남다른 전문가 포스로 시선을 강탈했다. 국간장과 진간장을 구분하는 것은 기본, 모두의 입맛에 들어맞는 파전과 양념장을 뚝딱 만들어내는 반전 요리 실력으로 엄지를 치켜세우게 했다.

 

특히 이용진-샘 오취리는 국경을 넘어선 앙숙브로의 탄생을 알려 웃음을 자아냈다. 샘 오취리는 귤 밭 인연을 토대로 이용진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그러나 요리가 시작되자 샘 오취리는 이용진이 만든 바삭바삭하게 탄 검은 계란 말이의 자태에 말을 잇지 못했다. 결국 팀 분리를 선언한 샘 오취리는 텍사스 스타일의 음식을 만들어 냈고, 이용진은 제가 강아지 보양식을 이렇게 만들어줘요라며 저격 멘트를 날려 폭소를 선사했다. 이후 이용진과 샘 오취리는 애정과 분노를 오가는 환상적인 깐족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그런가 하면 요리 시간 속에는 숙소 선택권이 걸린 두 번째 대결이 숨어있었음이 드러나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요리 중 나눈 대화를 바탕으로 한 퀴즈 대결이 기다리고 있었던 것. 이에 대학 전공, 대학입학년도, 부모님이 좋아하는 배달 음식 등 서로에 대한 세세한 부분까지 기억하고 알아가며 돈독한 우애를 다지는 8인방의 모습이 훈훈함을 전파했다. 하지만 이내 외국인팀에게만 난이도 낮은 문제들이 쏟아지자 한국인팀의 집단 반발 사태가 발생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와 함께 8인방의 치열한 견제 속에 팀 별 멤버십 강화를 위한 물 대야 옮기기 대결이 펼쳐져 관심을 높였다. 이때 예능은 기 싸움이야~ 몰랐어, 오취리?”라며 깐족 시동을 건 이용진. 이에 샘 오취리는 멘탈이 흔들린 듯 물 대야가 발에 닿기 무섭게 떨어뜨리는 초대형 구멍에 등극해 웃음을 전파했다. 한편, 승부욕이 폭발한 로빈 데이아나는 순서 바꿔!”라며 형들을 휘어잡는 카리스마로 시선을 강탈했다. 무엇보다 한국인팀은 우리한텐 샘 오취리가 없다!”며 도전 전부터 승리 분위기 내기 시작했지만, 예상치 못한 구멍 데프콘으로 인해 시작 2초만에 물벼락을 맞고 초토화된 면면으로 폭소를 금치 못하게 했다.

 

끝내 숙소 선택권을 거머쥔 한국인팀은 좋아 보이는 선상 크루즈를 외국인팀에 양보하고 펜션 취침을 선택해 미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외국인팀을 기다리고 있던 것은 크루즈가 아닌 갈치잡이 배. 이에 최종적으로 브루노와 로빈 데이아나가 조업에 당첨됐고, 마냥 해맑은 긍정 브루노와 절망하는 로빈 데이아나의 상반된 투샷이 시청자들을 웃음짓게 했다.

 

무엇보다 브루노는 브루노 이때까지 다 걸렸잖아~”라는 샘 해밍턴의 말처럼 경이로운 전패 행진을 기록해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첫 대결부터 점심 금지어 미션, 갈치 조업, 로빈 데이아나와 한 참참참 연습까지 모두 패배한 것. 이에 첫 여행부터 불운NO’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브루노의 앞날에 궁금증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방송에 앞서 화제를 모았던 한국인팀과 외국인팀의 여행 비포 앤 애프터 인증샷의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옆방에 좋은 게 있다는 말에 잠도 덜 깬 상태로 향한 곳에서 다짜고짜 촬영이 이뤄진 것. 이에 부스스한 헤어스타일부터 퉁퉁 부은 얼굴까지 진짜 친한 사이끼리만 볼 수 있는 8인방의 리얼한 면면이 담겨 폭소를 더했다. 이에 세대와 국경을 넘어 진한 의리와 우정을 견고히 다진 8인방이 강원도로 떠난 두 번째 여행에서는 또 어떤 꿀잼 활약을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치솟는다.

 

이처럼 첫 여행부터 대유잼 포텐을 제대로 터뜨린 친한 예능’ 2회가 방송된 이후 각종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첫 여행인데 멤버들 케미 무엇? 대박 재밌어”,예능 보다가 배 당기도록 웃은 게 얼마만인지 모르겠어요. 강아지 깰 까봐 소리안내고 웃느라 죽는 줄. 물대야 게임은 두고두고 봐야지”, “물대야 옮기기 정말~ 오랜만에 눈물 나고 배꼽 빠지도록 웃으면서 본방 사수 했네요!”, “따뜻하고 건강한 예능 만들어주셔서 감사해요!”, “배꼽 빠지는 줄 알았어요. 물대야 게임 할 때 너무 웃었어. 턱이 다 아픔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쌓이는 우정 속에 한국을 절로 애정하게 만드는 리얼 버라이어티 MBN ‘친한(親韓) 예능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은옥 (keo0408@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엔트테인먼트섹션 목록으로
'검사내전' 고군분투 워킹맘 이상희에게 건넨 정려원의 진심, “힘들겠지만 힘내요.” 공감 버튼 제대로 눌렀다! (2020-01-15 09:07:59)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정해인, 뉴욕에서의 마지막 날 ‘힐링’ 제대로! (2020-01-15 08:53:59)

[보도자료] 해외누드기행 천산&패상 누드여행기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20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