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 적이 돼버린 절친! 1대 1 데스매치!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1년01월16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1-01-16 13:03:25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엔트테인먼트
>
2021년01월13일 16시00분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 적이 돼버린 절친! 1대 1 데스매치!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이 본선 2라운드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어제의 절친이 오늘의 적이 되어 맞붙는 ‘피 튀기는 맞대결’을 벌이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TV CHOSUN 원조 트롯 오디션 ‘미스트롯2’는 4주 연속 지상파-비지상파에서 송출되는 전 예능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예능 왕좌 자리를 독주하는 파죽지세 행보를 걷고 있다. 또한 방송 직후 진행한 제 2차 ‘대국민 응원투표’ 역시 230만 건을 돌파하는 대기록을 써냈고, 한국기업평판연구소의 1월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 평판 1위,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꼽은 비드라마 화제성 부문 2주 연속 1위, ㈜홈초이스 ‘1월 1주차 영화·방송 VOD’ 순위 2위에 등극하는 등, 각종 지표 랭킹을 싹 갈아치우며 전 국민적 관심과 사랑을 받는 ‘국민 예능’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이와 관련 오는 14일(목) 밤 10시 방송되는 ‘미스트롯2’ 5회에서는 총 39인의 본선 합격자가 직접 지목한 상대와 대결을 벌이는 ‘1대 1 데스매치’의 막이 오르면서, 안방극장을 짜릿한 전율로 휘감는다. 더욱이 ‘데스매치’ 미션은 둘 중 한 명은 붙고, 한 명은 반드시 탈락해야만 가차 없는 룰로 전 라운드 중 가장 잔혹하다 일컬어지는 ‘죽음의 미션’. 이에 참가자들 또한 어느 때보다도 사활을 걸고 무대를 준비, 필살의 무기를 꺼내들고 무대에 나서 현장의 열기를 불 지폈다.

특히 지난 본선 1라운드 팀 미션 당시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던 초-중등부가 돌연 서로를 대결 상대로 지목하는 숙명의 대결을 예고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던 터. 이들은 상대의 기선을 제압하려는 듯 왜 상대를 지목했냐는 질문에 “만만해서 골랐어요”, 라는 등 서슴없는 도발로 시작하기 전부터 신경전을 폭발시켰다. 또한 미션곡으로 같은 노래를 고르는 돌발 상황이 일어나자 “전 양보 안 해요. 절대 못해요”라며 한 발자국도 물러서지 않는 모습으로 들끓는 승부욕을 드러내, 역대급 잔혹사가 펼쳐질 것을 예감케 했다.

그런가하면 ‘환상의 댄스 파트너’로 불리던 두 동갑내기 절친 역시 서로를 대결 상대로 지목, 마스터들마저 “얘네는 대체 왜 이렇게 뽑은거냐”는 탄식을 터져 나오게 했다. 또한 한 참가자는 경연 당일에서야 알게 된 상대의 초대형 스케일 무대에 당황, 끝내 무대 아래로 내려가 펑펑 눈물을 흘리며 “졌다는 생각밖에 안 든다”고 오열, 현장을 들끓게 했다. 무엇보다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긴박한 분위기가 이어지던 끝에, 결국 마스터 모두를 경악하게 만든 역대급 임팩트의 최종 결과가 탄생해 현장을 소름과 전율로 휘감았다.

제작진은 “자신의 원하는 노래와 무대를 꾸밀 수 있는 미션인 만큼, 예선전과 팀 미션에서는 미처 눈에 띄지 않았던 실력파 인물들이 속출할 예정”이라고 귀띔을 건네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고퀄리티 무대로 모두가 예상 못한 반전 결과를 만들어 낼 트롯 여제들의 무대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2는 스마트폰 공식 투표 모바일 앱을 통해 ‘나만의 트롯여제’를 뽑기 위한 2차 대국민 응원 투표를 진행 중이다. 1일 1회, 1인당 7인을 중복 투표하는 방식이며 추후 결선 점수에 적극 반영된다. ‘미스트롯2’ 5회는 오는 14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국사진방송 이한철기자]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이한철 (leemirc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엔트테인먼트섹션 목록으로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김희재, 트롯맨표 이적‘귀호강 명곡 大행진’! (2021-01-13 16:05:52)
[SBS 날아라 개천용] 권상우X정우성 드디어 출격~ 훈훈한 본방사수 독려샷 깜짝 공개 (2021-01-13 15:53:56)

최소 400만원가량 든다네요. 한국사진방송 최대 위기...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21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