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2월0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공연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벨기에 한국문화원, 현대무용가 허성임 <넛크러셔> 공연 개최

외교부 공공외교 한국문화주간 ‘다이브 인투 코리아(DIVE INTO KOREA)’
등록날짜 [ 2021년10월20일 14시57분 ]

벨기에 한국문화원, 현대무용가 허성임 <넛크러셔> 공연 개최 외교부 공공외교 한국문화주간 다이브 인투 코리아(DIVE INTO KOREA)’

 

 

벨기에 한국문화원(원장 김재환)이 수요일(20) 벨기에 및 영국 등 유럽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한국인 안무가 허성임의 <넛크러셔> 현대무용공연을 개최한다. 이 공연은 문화원과 현지 예술기관 보자르(BOZAR)2021년 한벨 수교 120주년을 기념하여 공동으로 주관하는 한국 우수 공연 시리즈 <다이브 인투 코리아(Dive into Korea)>의 일환으로 외교부 공공외교 한국문화주간 사업으로 열린다.

 

넛크러셔 (Nutcrusher)’

넛크러셔는 영국식 속어 표현으로 군림하는 여성또는 남성들이 입기에 불편한 꽉 끼는 바지등을 뜻한다. 글자 그대로는 호두를 깨는 도구정도로 풀이될 수 있다. 허성임 안무가는 이 작품을 통해 여성의 몸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안한다. 반복적이고 역동적인 동작의 안무는 사회적 구성물로서의 여성의 몸이 어떻게 상품화되는가를 고발하고 새로운 시각으로 여성의 신체를 탐구하는 과정을 보여준다. 신체 각각의 부위를 활용하여 다양한 움직임이 계속되는 동안 대상화된 여성의 몸은 주체적 자아가 된다.

 

현대 무용의 중심지로 여겨지는 벨기에 수도 브뤼셀 초연으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은 2019년 런던에서 매년 개최되는 현대무용축제 더 플레이스(The Place)에서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이후 벨기에 브뤼헤 소재 대형 공연장 콘서트거바우(Concertgebouw)의 공식 프로그램으로 소개된 바 있다.

 

또한 이 작품은 국내외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아 다수의 상을 수상했다. 2018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창작산실 무용 부분 올해의 신작으로 선정되었으며 유럽의 대표적 현대무용 플랫폼 에어로웨이브즈(Aerowaves)’에서 2021년 더 트웬티(The Twenty)에 이름을 올렸다.

 

김재환 문화원장은 한국의 우수한 현대무용 공연을 확대 개최하여 더 많은 안무가들과 작품들이 현대무용의 중심지 벨기에에서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이번 공연의 의미에 대해 밝혔다.

 

허성임 안무가는 지난 20여 년간 유럽과 한국을 오가며 다수의 무용수, 안무가 및 연출가들과 협업해오고 있다. 한국에서 현대무용을 전공한 그녀는 2014년 로사스 무용단(Rosas)의 안느 테레사 드 케이르스마커(Anne Teresa De Keersmaeker)가 설립한 현대무용학교 파츠(P.A.R.T.S)에 입학하며 유럽으로 거점을 옮겼다. 현재는 벨기에 니드컴퍼니 객원 단원으로 활동 중이며 대표작으로 “2015년 님프(Nymf)”, “2017년 유 아 오케이!(You Are Okay!”, “2019년 웨이 W.A.Y” 등이 있다.

 

 

# 허성임 안무가 <넛크러셔> 이미지

# 한국문화원X보자르 협력 한국 우수 공연 시리즈 ‘DIVE INTO KOREA’




 

 

 

 

올려 0 내려 0
김가중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21 축제푸드올림픽, 송훈-박준우-이원일 스타셰프 캠핑푸드 심사위원으로 출동 (2021-10-20 16:13:02)
‘2021 대한민국 빅스타’최고 대상에 조희완 당선 (2021-10-20 14:53: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