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2월0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전시회탐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 8월 18일~26일 9일간 개최

등록날짜 [ 2022년08월04일 17시20분 ]
 국내 유일의 영화와 전시를 아우르는 뉴미디어아트 대안영화제

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 818~269일간 개최

 

-30여개국 130여편 상영/전시개막작,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선정

-독일 감독 플로리안 피셔&요하네스 크렐의 자연 소재로 만든 3부작으로 개막작 포문 열어

- 올해의 주제 자연이 미디어다: 작용……메가박스홍대, 서울아트시네마 등에서 열려

 

사진: 개막작 플로리안 피셔&요하네스 크렐의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 스틸컷

 

국내 유일의 영화와 전시를 아우르는 뉴미디어아트 대안영화제인 제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www.nemaf.net, 이하 네마프2022)이 오는 818~826일까지 9일간 메가박스 홍대, 서울아트시네마, 서교예술실험센터, 언더독뮤지엄 등에서 개최된다. 올해 네마프2022의 포문을 여는 개막작으로는 독일 감독 플로리안 피셔 & 요하네스 크렐의 자연을 소재로 만든 3부작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 작품이 선정됐다.

 

네마프2022는 대안영화, 디지털영화, 실험영화, 비디오아트 등 뉴미디어아트 영상과 전시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대안영상예술축제이자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대안영화제로, 올해 자연이 미디어다: 작용주제로 30여개국 130여편이 상영, 멀티스크리닝 전시된다.

 

개막작인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은 독일 감독 플로리안 피셔 & 요하네스 크렐이 자연을 소재로 만든 3부작으로 베를린 국제영화제 금곰상 단편영화상(2019)을 수상한 <암부(Umbra)>와 함께 <칼테스 칼>, <스틸 라이프>로 이뤄진 작품이다.

 

네마프 올해의 주제인 자연이 미디어다: 작용의 의미를 반영해 단순 대상으로서의 자연이 아닌, 미디어가 문화의 일부로 발전을 거듭할수록 자연과 거리를 두는 방식이 아닌 자연을 통해 소통하고 삶의 지혜를 배웠던 것처럼 서로 작용하는 신체로 자연과 함께하는 인식의 가능성을 관객과 나누고자 개막작으로 선정했다.

 

개막작을 만든 독일 감독 플로리안 피셔(Florian FISCHER)는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사진 및 이미지 과학을 연구했으며 작품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은 요하네스 크렐과 공동으로 제작한 3부작 영화(스틸 라이프, 칼테스 탈, 암부)로 여러 국제영화제- 독일 단편 영화상과, 단편영화부문 황금곰상 등 수상-에서 호평받았다.

 

그리고 요하네스 크렐(Johannes KRELL)은 베를린 기술대학교에서 시청각 미디어와 카메라를 공부했다. 2013Werkleitz 미디어 마스터 클래스에 참가했으며 소피 매티눅스 및 마티아스 뮐러의 감독하에, 퀼른 미디어 아트 아카데미에서 실험 영화 및 미디어 예술 전공 대학원 과정을 수료하며 독일에서 주목받는 작품들을 만들고 있다.

 

<개막작 작품 소개>

3부작 <(자아)인식을 위한 공간으로서의 자연>은 인간과 자연의 양가적인 관계를 다룬다. 비언어적이고 밀도 높은 작품들로 자연과 풍경, 공간이 경험하는 사회적 속성을 다루며 인간의 무의식을 투영하는 스크린의 기능을 어느 정도까지 할 수 있는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한다.

 

- 암부(Umbra)

독일 | 2019 | 20min 17sec | Color | 아방가르드, 다큐멘터리 | ND

이 영화는 소위 브로켄 유령이라 불리는 일식 중 핀홀 현상과 같이 자연에서 발생하는 희귀한 광학 현상을 집중 탐구한다. 오래된 자연적 현상은 인간 진화 이전에 이미 존재해왔으며, 그것들의 비물질성 현상은 영화적 이미지의 선구자처럼 보인다.

현상과 장치, 전형과 이미지, 자아와 자아 인식 사이에서 시각적 대화가 일어난다.

 

 

- 칼테스 탈(KALTES TAL)

독일 | 2016 | 11min 56sec | Color | 실험, 다큐멘터리 | ND

영화에서는 석회암을 채굴한 노천광산을 무대로 석회암 숲으로 복원되는 과정을 보여준다. 줄거리는 천연 자원이 고갈되었을 때 발생하는 돌이킬 수 없는 결과에 대응한다는 말도 안되지만 한편으로는 명백한 사실로 구성된다. 서술적 양식에서 시작하여, 자연과의 양가적 관계를 검토하는 유령적 대안 세계로 전환된다.

 

- 스틸 라이프(STILL LIFE)

독일 | 2014 | 12min 11sec | Color | 다큐멘터리 | ND

인간과 환경 사이의 관계를 성찰하고 고전적인 형식의 자연 영화 장르적 관습에 의문을 제기하는 작품이다. 사실상 자연 다큐멘터리에서 금지되는 카메라를 향한 동물의 응시는 카메라를 겨냥하고, 동물은 수신자의 일부이자 반대편으로 설정된다. 자연과 풍경 다큐멘터리로 시작했지만 실험적인 에세이 영화로 탈바꿈해 장르 경계 사이를 오간다.

 

 

한편, 네마프2022자연이 미디어다주제로 주제전: 항상 있었던, 한번도 오지 않은, 작가전: 스페인 감독 로이스 파티뇨Lois Patiño 특별전, 자연을 확장된 개념으로 다양하게 해석한 작품을 모아 얼터너티브시네마 전: 확장된 자연, 칠레와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하여 칠레 작가의 실험적인 비디오작품을 소개하는 국가교류전: 칠레 비디오예술 특별전 X INVE 등과 함께 네마프 역대 최고의 작품공모 경쟁률에서 본선작으로 선정된 한국신작전, 글로컬신작전, 뉴미디어시어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네마프2022는 오는 818일부터 26일까지 메가박스 홍대, 서울아트시네마, 서교예술실험센터 등에서 다양한 부대행사와 함께 개최될 예정이며, 상영작 정보와 상영스케줄은 홈페이지(www.nemaf.net)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 행사 개요

 

구 분 내 용

명 칭 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

성 격 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영화, 전시 등 다양한 분야를 어우르는 부분 경쟁 대안영화제

기 간 2022818() ~ 826() (9일간)

장 소 메가박스 홍대, 서울아트시네마, 서교예술실험센터, 언더독 뮤지엄

참가규모 30여개국 130편 영화 상영 및 비디오아트 영상작품 전시

주요행사 o 네마프 상영부문(초청프로그램)

주제전: 항상 있었던, 한번도 오지 않은

국가교류전-칠레 대안영상예술 특별전

아시아/뉴대안영화전: 지금-여기

작가전-로이스 파티뇨Lois Patiño특별전,

얼터너티브시네마전: 확장된 자연

 

o 네마프 상영부문(경쟁프로그램)

한국 신작전, 글로컬 신작전, 장편 신작전(신설), 뉴미디어시어터 신작전

 

o 네마프 전시부문

서교예술실험센터- 뉴미디어시어터

언더독뮤지엄-칠레 비디오예술 특별전<하이파>, 로이스 파티뇨 특별전 <붉은 해>, 주제전: 항상 있었던, 한번도 오지 않은<프램>

 

o 네마프 부대행사

개막식&폐막식, 개막 공연, 게스트 토크(GT), 얼터너티브시네마전: 확장된 자연 연계토크(김성욱 프로그래머), 로이스 파티뇨 마스터클래스, 칠레 교류전 특별강연, 칠레 교류전 VR 워크샵, 심포지엄<난파하는 이미지, 구경하는 우리> 대안영상예술이론학교<미지의 미디어를 위하여: 인간-너머 세계, 그 상상과 실제>, 전문가미팅, 라운드 테이블,

주 제 2022년 슬로건> 자연이 미디어다: 작용

장 르 대안영화, 대안영상예술

대 상 국내외 일반, 영화인, 대안영화에 관심있는 영화관계자

주 최 ()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한국대안영상예술협회

주 관 22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 조직위원회

후 원 영화진흥위원회, 서울시, 마포구 외

협 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칠레대사관, 스페인대사관, 일화 외

 

 

 

올려 0 내려 0
김가중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면의 공간’ 2022년 하반기 기획공모 선정작가전 (2022-08-05 17:25:20)
갤러리아트눈 기획 ‘하정숙 서예 초대전’ (2022-08-04 17:12:41)